소설 및 문화 콘텐츠 사이트 삼천세계

나, 린

俺、りん


Translator | 淸風

공지


 안녕하세요, 淸風입니다.

 작가분의 요망이 있어, 나, 린 시리즈를 내려야 하게 되었습니다. 기쁜 이유기는 하지만, 아무래도 아쉬움도 있습니다.
 어떤 이유인지는 답변드릴 수 없으니, 그 부분에 대한 질문이나 추측은 것은 피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처음 나, 린을 번역해서 올린 날짜가 2012년 2월. 제가 번역한 첫 장편 소설이었습니다. 번역 과정에서 여러 시행착오도 있었고, 아쉬운 부분도 많이 있습니다. 그것 또한 지금은 기쁜 과거의 추억입니다.

 처음 나, 린을 올린 이후로 완결이 날 때까지, 거의 1일 1연재 페이스를 꾸준히 지켜 나갔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참 신기한 일입니다. 나, 린을 번역하면서 다른 소설을 함께 번역하지 않은 것도 아니었으니까요. 그만큼 제가 나, 린에 대해 가진 애착은 컸었던 것 같습니다. (아, 물론 지금도 큽니다.) 노도카도 귀여웠고요. 그런 만큼 나, 린이 완결이 나서, 린과 작별하게 된 올 초는 참 아쉬운 시기기도 했습니다.

 아무래도 감상적인 기분이 드는 걸 피할 수 없다보니, 글에 사족이 좀 길었네요.


 요지를 말하자면, 글을 읽고 계시던 분들을 위해 어느정도 유예를 받았기에, 글을 내리는 날짜는 11월 12일로 결정하였습니다. 혹시나 나, 린을 보고 계시다가 마저 보지 못하신 분이 있으시면, 12일까지 읽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그 날짜가 지나면 나, 린을 비공개 상태로 돌릴 예정입니다.

 그럼, 여러분도 린과 함께 즐거운 마지막 주를 보내실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淸風 드림

이 책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좋아하시는 다른 책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