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 및 문화 콘텐츠 사이트 삼천세계

성격 어두운 암흑이지만, 좋아하는 아이가 생겼다능(´;ω;`)

根暗な暗黒だけど、好きな子が出来たお(´;ω;`)


Translator | DanteSparda

【스레 1】 암흑기사는 한가한 사람들에게 상담한다


【느긋나른 잡담 게시판】모여라! 로우 타운의 한가한 자들이여!

1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위​험​하​다​능​(​′​;​ω​;​`​)​ 이제 뭐가 뭔지 모르겠다능 (′;ω;`)

2 이름:정식집의 몽크
오랜만이다 암흑

3 ​이​름​:​왕​국​기​사​(​웃​음​)​
오랜만이긴 한데, 또 울고 있어 이 인간ㅋㅋㅋ

4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잠만ㅋㅋㅋ 이름 바뀌어 있어ㅋㅋㅋㅋㅋ

5 이름:정식집의 몽크
어떻게 된 거야, 아마추어한테 흑마법이라도 갈겼어?

6 이름:뚱뚱한 무희*
오랜만입니다

7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모두 ​오​랜​만​이​라​능​(​′​;​ω​;​`​)​

8 ​이​름​:​왕​국​기​사​(​웃​음​)​
그래서 무슨 일이 있었던 겁니까? 뭐, 이름을 보니 대충 예상은 가지만ㅋㅋㅋㅋ

9 이름:뚱뚱한 무희
애인 자랑이라면 딴 곳에서 해 줘요─. 여기 연애 게시판이 아니라구요—

10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미​안​하​다​능​(​′​;​ω​;​`​)​
그렇지만 연애 게시판에서 상담해도 별로 호응이 없어서 ​와​버​렸​어​(​′​;​ω​;​`​)​
이제 어째야 할지 모르겠어서, ​나​…​나​…​…​우​와​아​아​아​아​아​아​ ​쿠​ㅏ​w​ㅔ​d​r​f​t​g​y​ㅜ​지​코​l​p​

11 이름:정식집의 몽크
진정하라고ㅋㅋㅋㅋ
고민이라면 아저씨가 들어줄 테니까(′-`) b

12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아저씨가 연애 ​상​담​이​라​니​ㅋ​ㅋ​ㅋ​ㅋ​ㅋ​

13 ​이​름​:​왕​국​기​사​(​웃​음​)​
아저씨가 연애 ​상​담​이​라​니​ㅋ​ㅋ​ㅋ​ㅋ​ㅋ​

14 이름:뚱뚱한 무희
아저씨가 연애 상담이라니 ㅋㅋㅋㅋㅋ

15 이름:정식집의 몽크
​네​ㅋ​놈​ㅋ​들​ㅋ​ㅋ​ㅋ​ㅋ​ㅋ​ㅋ​

16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아저씨라도 ​기​쁘​다​능​(​′​;​ω​;​`​)​ 그럼 상담해버릴 ​거​라​능​(​′​;​ω​;​`​)​

17 ​이​름​:​왕​국​기​사​(​웃​음​)​
wktk

18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나, 굉장히 상냥한데다 예쁜 여신님을 ​찾​아​냈​다​능​(​′​;​ω​;​`​)​
하숙집의 딸이지만, 매일 나한테 안녕이라든가, 다녀오세요라든가 ​말​해​준​다​능​(​′​;​ω​;​`​)​

19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18
여신님이라니ㅋㅋㅋ

20 ​이​름​:​왕​국​기​사​(​웃​음​)​
>18
내 안에서 암흑 씨가 동정이라는 생각이 생기고 있어

21 이름:뚱뚱한 무희
>18
그것보다, 인사 받았을 뿐이야? 이벤트 없이?ㅋㅋ

22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모두들 몰라서 ​그​런​다​능​(​′​;​ω​;​`​)​
암흑기사는 무서운 갑옷을 입어야 해서, 좀처럼 여자애랑 대화할 수 ​없​다​능​(​′​;​ω​;​`​)​
그런데 그 아이는 웃는 얼굴로 「안녕」이라고 ​말​해​준​다​능​(​′​;​ω​;​`​)​
사랑하지 말라니 ​무​리​라​능​(​′​;​ω​;​`​)​

그리고 동정 ​맞​다​능​(​′​;​ω​;​`​)​

23 이름:정식집의 몽크
내가 옛날에 암흑이랑 파티했을 때, 오히려 「다크한 분위기가 금욕적이어서 멋져〜」라며 여자한테 인기 좋았는데 말이지.

24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23
그건 커뮤 능력이 엄청 암흑이라 그런 거라능!!!
나 여기선 제대로 말할 수 있지만, 밖이라면 전혀 무리라능!!
반년 정도 사람과 제대로 말하지 못했다능!!
그 아이의 인사에 한 번도 대답하지 못했다능!!!

25 이름:뚱뚱한 무희
아─ 말하지 않는 암흑은 확실히 무섭지─.
애당초 암흑은 기술도 마법도 너무 어두워서 친해지고 싶지 않으니까

26 ​이​름​:​왕​국​기​사​(​웃​음​)​
>24
인사를 무시하면 안 되잖아ㅋㅋ 미움 받는다고 그거ㅋㅋㅋ

27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25
그것 전에 파티 했던 애한테 들었다능・・・
암흑 씨는 너무 어두워요. 거기에 요즘 그런 건 중2병끼 넘친다구요─라고 하더라능 (′;ω;`)

>26 ……역시, 인사를 무시하면 안 ​되​려​나​?​(​′​;​ω​;​`​)​

28 이름:정식집의 몽크
적어도 인사라도 하고 오라고. 지금 이대로여서야 연인은커녕 친구도 무리다.

29 이름:뚱뚱한 무희
그것보다, 항상 생각하는 건데 암흑 씨가 암흑기사를 하고 있는 이유가 궁금해. 

30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29
나도ㅋㅋㅋ 암흑기사는 캐릭터가 아니잖아 안 짱*ㅋㅋㅋㅋ

31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28
알겠어・・・・ ​인​사​하​겠​다​능​(​;​つ​Д​`​)​

>29
>30
나도 가끔 ​궁​금​하​다​능​(​′​・​ω​・​`​)​
그렇지만 나, 태어났을 때부터 오른팔에 악마의 힘이 숨어 있어서, 죽든가 암흑기사가 되든가 두 선택지 밖에 없었다능 orz
솔직히 성기사 같은 직업을 하고 ​싶​었​다​능​…​…​(​′​;​ω​;​`​)​
그럼 그 아이에게 웃어줄 수 있었을 텐데 하고 ​생​각​한​다​능​(​′​;​ω​;​`​)​
어쨌든, 용기 내서 인사하겠다능!! 아니, 지금 말하고 ​오​겠​다​능​(​`​・​ω​・​′​)​ 끼익

32 ​이​름​:​왕​국​기​사​(​웃​음​)​
>31 오른손에 악마라니 그건 아니잖아ㅋㅋㅋㅋ

33 이름:정식집의 몽크
힘내라 암흑!!!
하지만 지금은 가지 마ㅋㅋㅋㅋ 밤 1시라고ㅋㅋㅋㅋㅋ

34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안 짱 힘내〜~~~

35 이름:뚱뚱한 무희
그러고 보니, 최근 화제 거리인 암흑기사도 오른팔에 악마의 힘을 품고 있다든가 했었지, 혹시 암흑 씨려나ㅋㅋㅋㅋ

36 ​이​름​:​왕​국​기​사​(​웃​음​)​
>35 설마ㅋㅋㅋㅋㅋ 그 암흑 씨일 리가 ​없​잖​아​요​ㅋ​ㅋ​ㅋ​ㅋ​ㅋ​ㅋ​

37 이름:정식집의 몽크
조금 전 그 말이 진짜라면 암흑 꽤 힘들었겠네…….
그렇지만 오른손에 악마라니, 소문의 암흑기사 같은걸. 그 마의 산에 사는 암흑룡을 솔로로 쓰러뜨렸다고 하는

38 ​이​름​:​왕​국​기​사​(​웃​음​)​
>37 똑 같은 말하고 있는 사람이 있어ㅋㅋㅋㅋ

39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축하회에 참가했을 때 봤는데, 그 암흑기사 초절미남이었어.
대화는 안했지만, 「라능」같은 말투를 쓸 캐릭터가 아니었다고.

40 ​이​름​:​왕​국​기​사​(​웃​음​)​
>39 참가했다니 거짓말 마. 왕족이나 귀족이 아니면 축하회에는 들어갈 수 없다고

41 이름:정식집의 몽크
오히려 암흑이 문제가 아니라 마도사가 굉장한 사람이라거나……

42 이름:뚱뚱한 무희
그것보다 암흑 씨의 반응이 없는데, 진짜로 가버린 거 아냐? 그 사람

43 이름:정식집의 몽크
​…​…​…​…​(​′​・​ω​・​`​)​

44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ω​・​`​)​

45 ​이​름​:​왕​국​기​사​(​웃​음​)​
​…​…​…​…​(​′​・​ω​・​`​)​

46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다녀 왔어(′・ω・`)

47 이름:정식집의 몽크
잠만ㅋㅋㅋㅋㅋㅋ ​네​놈​ㅋ​ㅋ​ㅋ​ㅋ​ㅋ​ㅋ​ㅋ​ㅋ​ㅋ​

48 ​이​름​:​왕​국​기​사​(​웃​음​)​
너 너무 바보 같아ㅋㅋㅋㅋㅋㅋㅋ 같은 기사로서 ​부​끄​럽​다​고​ㅋ​ㅋ​ㅋ​ㅋ​ㅋ​

49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지금 위에 글 보고 왔어(′;ω;`)
내일 함께 아침 식사라도 먹자고 부탁받았는데, 역시 그냥 인사 치례 아닐까 orz

50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49 에?

51 이름:뚱뚱한 무희
>49 에?

52 이름:정식집의 몽크
>49 에?

53 ​이​름​:​왕​국​기​사​(​웃​음​)​
>49 에?

54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그말 듣고 그 아이의 웃는 얼굴 보면서, 다섯 번이나 고개 ​끄​덕​여​버​렸​다​능​(​′​;​ω​;​`​)​

55 ​이​름​:​왕​국​기​사​(​웃​음​)​
>54
진짜!? 진짜로 부탁받았어!?

56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55
​부​탁​받​았​다​능​(​′​;​ω​;​`​)​
그렇지만 곰곰히 생각해보니, 오른손에 악마가 있는 남자랑 아침밥을 먹고 싶은 아이 같은 게 있을 리 ​없​잖​냐​능​(​′​;​ω​;​`​)​
인사할 수 있어서 들떴던 내가 ​부​끄​럽​다​능​(​′​;​ω​;​`​)​

57 이름:정식집의 몽크
인사 치례하자고 아침 약속을 잡지는 않는다고!!!

58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오른손의 악마는 어쨌든, 심야에 암흑기사가 들이닥치면 무서워서 문 안 열어줘!
게다가 식사에 초대했다는 건, 뭔가 꿍꿍이가 있다는 거라고!

59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꿍​꿍​인​가​…​…​괜​찮​으​려​나​…​…​(​′​;​ω​;​`​)​

60 이름:뚱뚱한 무희
>59
싫어하는 건 아니라고 생각해. 나도 지금 남편 함락할 때 식사 약속 잡았었으니까

61 ​이​름​:​왕​국​기​사​(​웃​음​)​
>59
뭐, 그런 느낌도 드네ㅋㅋ

62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그럼 모두의 말 믿겠다능! 내일 그 아이와 함께 밥 먹겠다능!

63 ​이​름​:​왕​국​기​사​(​웃​음​)​
뭔가 간단한 선물이라도 가져가라─

64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그렇지만, 이른 아침에 문 여는 가게 없을 텐데

65 이름:정식집의 몽크
>63
>64
꽃이라도 따가는 건 어때?

66 이름:뚱뚱한 무희
아저씨 주제에 발상이 의외로 동화ㅋㅋㅋㅋ

67 ​이​름​:​왕​국​기​사​(​웃​음​)​
아저씨 주제에 발상이 의외로 동화ㅋㅋㅋㅋ

68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아저씨 주제에 발상이 의외로 동화ㅋㅋㅋㅋ

69 이름:정식집의 몽크
동화 같아도, 나는 이걸로 신부를 ​홀​렸​다​고​ヾ​(​`​Д​´​)​ノ​

70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69
꽃, 굉장히 좋은 아이디어라고 생각한다능 ヽ(´ー`)ノ
그러고 보니 전에, 용왕의 산에서 예쁜 꽃밭을 찾아냈었다능 ヽ(´ー`)ノ
거기 있는 꽃, 지금부터 따오겠다능 ヽ(´ー`)ノ

71 이름:정식집의 몽크
어이어이어이ㅋㅋㅋ 그러니까 지금 심야라고ㅋㅋㅋ

72 ​이​름​:​왕​국​기​사​(​웃​음​)​
마귀 엄청 돌아다닐 시간이니 그만둬ㅋㅋㅋㅋ

73 이름:뚱뚱한 무희
적어도 강변에 있는 꽃으로 하라고 강변에 있는!

74 이름:사랑하는 암흑기사
그렇지만 그 새빨간 룡화화(竜火華), 절대로 그 아이한테 어울릴 ​거​라​능​(​*​′​д​`​*​)​
그러니까 나 노력하겠다능 ヽ(´ー`)ノ

75 이름:정식집의 몽크
아니아니아니, 저기 레벨 80넘음 모험가라도 솔플은 힘들다고!!

76 이름:뚱뚱한 무희
거짓말, 그 산에 그렇게 강한 마귀 있었어!?

77 ​이​름​:​왕​국​기​사​(​웃​음​)​
거리에 가까워서 안전해 보인다는 이미지가 있는데, 밤은 구울이라거나 사령계 몬스터가 엄청 나오지 않든가 거기ㅋ

78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성마법사라면 몰라도, 암흑기사랑은 궁합이 최악이네
반대로 저주계의 마법은 튕겨낼 수 있을지도 모르지만, 안 짱 레벨 몇이야?

79 이름:정식집의 몽크
내 안에서, 암흑은 다섯 살 아이 같은 이미진데

80 ​이​름​:​왕​국​기​사​(​웃​음​)​
그거 레벨이 아냐ㅋㅋㅋㅋ

81 이름:뚱뚱한 무희
괜찮은 거냐

82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뭐 오른손에 악마가 있다면 아마……

83 ​이​름​:​왕​국​기​사​(​웃​음​)​
라기보다 암흑기사는 악마가 있으면 강한 게 아니잖아?

84 이름:정식집의 몽크
오히려 없는 쪽이 더 편하지.
흑마법은 자기 생명을 깎아먹는 기술이니까

85 ​이​름​:​왕​국​기​사​(​웃​음​)​
악마가 있으면 반대로 약해지는 거 아냐?

86 이름:정식집의 몽크
내가 진심으로 하면 악마가 폭주한다! 같은 거냐ㅋㅋㅋㅋ

87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중2병 ​지​나​치​잖​아​ㅋ​ㅋ​ㅋ​ㅋ​ㅋ​

88 ​이​름​:​왕​국​기​사​(​웃​음​)​
그렇지만 여러모로 뒤틀렸다는 건 틀림없어ㅋㅋㅋ

89 이름:뚱뚱한 무희
동정이니까 말이지

90 이름:정식집의 몽크
그렇지만, 중2병이든 동정이든 나는 암흑을 응원할거야

91 ​이​름​:​왕​국​기​사​(​웃​음​)​
>90
아저씨 뜨거워ㅋㅋㅋㅋ
그렇지만 뭐, 재미있는 전개니 내일도 일찍 일어나야지ㅋㅋㅋ

92 이름:정식집의 몽크
나도 일찍 ​일​어​나​야​지​(​`​・​ω​・​′​)​

93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마법으로 알람 설정 하겠습니다—

94 이름:뚱뚱한 무희
근데 모두들, 내일 일은?

95 이름:정식집의 몽크
……(˚д˚)

96 ​이​름​:​왕​국​기​사​(​웃​음​)​
……(˚д˚)

97 이름:흑백을 정하고픈 마도사
……(˚д˚)

98 이름:뚱뚱한 무희
바보뿐이냐 ​여​기​…​…​…​…​(​˚​д​˚​)​
역자후기

*1 뚱뚱한 ​무​희​(​メ​タ​ボ​の​通​り​子​)​라​는​ 이름에서 고민했는데 메타보의 뜻이 비만이라는 뜻이거든요. 그래서 메타보의 무희로 할까 아니면 그냥 이렇게 할까 고민하다가 뚱뚱한 무희로 했습니다.
*2 안 짱(餡ちゃん) 이라고 부르는 이유는 아마 암흑기사의 검은색을 팥에 빗대어 부르는 별명 같은 겁니다.

그나저나 지금 암흑기사 군의 프로필을 살펴보자면...

마의 산에 있는 용을 솔플로 때려잡고 레벨 80 정도로도 솔플이 힘든 필드에 유유자적 꽃따러 다녀오는 오른팔에 악마가 있고 인터넷에선 ~라능 어체를 쓸 정도로 커뮤 능력이 불쌍한 초절 미남이군요.



....뭐야 이 스펙? 싸움거는 거야?

댓글쓰기